[OSEN] '투깝스' 이호원, 첫 도전 강력계 형사..'연기도 합격점'

Lee ho won
작성자
glorious
작성일
2017-11-30 10:59
조회
189

151200732198243.jpg


 


 


 


[OSEN=하수정 기자] ‘투깝스’ 이호원이 풋풋하면서 패기 넘치는 열혈 형사로 변신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27일 첫 방송된 MBC 새 월화드라마 ‘투깝스’에서 강력 2팀 막내 독고성혁 역을 맡은 이호원이 엉뚱하고 귀여운 매력을 발산하며 극의 재미와 활력을 살리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이호원은 정보계에서 강력계로 보직 변경을 한 이후 선배이자 파트너인 동탁(조정석 분)을 만나자마자 범인을 쫓기 위해 전력으로 달리고, 선배 형사들에게 수사 사건에 대한 새로운 정보를 알게 될 때마다 칼같이 즉각 보고하는 등 열정 넘치는 강력계 형사로 변신했다. 


여기에 이호원은 풋풋한 매력을 더하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동탁의 몸에 들어간 수창(김선호 분)이 버리라고 한 더러운 동탁의 신발을 챙기며 “기념도 될 겸 제가 가지려고요”라고 말하는 등 엉뚱하고 귀여운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또한, 이호원은 동탁을 무한 리스펙트 하는 모습으로도 극의 재미를 더했다. 이호원은 범인 검거에만 집중하고 지저분한 생활을 하는 동탁이 동료들에게 질타를 받는 순간에도 홀로 동탁에게 존경의 눈빛을 보내 눈길을 끌었다. 또 동탁의 몸에 수창(김선호 분)의 영혼이 들어가 평소와 다른 모습을 보일 때도 무한 신뢰하고 따르는 모습으로 ‘차동탁 껌딱지’ 연기를 자연스럽게 소화해 앞으로 보여줄 브로맨스를 기대케 했다.


 

이처럼 이호원은 밝고 열정 넘치는 열혈 형사의 모습으로 변신하며, 극에 톡톡 튀는 재미를 선사했다. 다른 캐릭터와 앙상블을 이루는 맞춤 연기도 선보이는 등 호평을 얻고 있다./hsjssu@osen.co.kr


[사진] '투깝스' 방송화면 캡처.